“슬프도록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상태바
“슬프도록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9.15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레 '지젤'...11월 4~5일 공주문예회관 개최
인천시티발레단 공연사진 (사진=공주문화재단)
인천시티발레단 공연사진 (사진=공주문화재단)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재)공주문화재단(대표이사 이준원)은 오는 11월 4일부터 5일까지 공주문예회관 대공연장에서 2022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발레 ‘지젤’을 개최한다.

발레 ‘지젤’은 지역 예술계 발전과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3개 공연장(공주문예회관, 충주시문화회관, 평택남부문화예술회관)과 인천시티발레단이 함께 개최하는 사업이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2022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공연 콘텐츠 공동제작 배급 프로그램’에 선정되어 올려지는 공연이기도 하다.

‘지젤’은 로맨틱 발레의 대표작품으로, 지젤과 알브레히트의 비극적인 사랑 이야기를 로맨틱 발레로서 아름답게 각색한 작품으로, 현재까지도 ‘호두까기 인형’, ‘백조의 호수’와 같이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작품 중 하나이다.

‘지젤’의 주요 관람 포인트는 주인공인 지젤이 알브레히트에게 약혼자가 있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듣고 슬픔을 못 이겨 미쳐버리는 장면에서 주역 무용수의 혼신을 다한 연기이다. 지젤 역할 무용수의 깊은 감정선과 섬세한 테크닉에서 펼쳐지는 슬픈 연기는 과거부터 현재까지 이어지는 ‘지젤’ 작품의 백미로 꼽힌다.

이번 발레 ‘지젤’ 공연에서 또 하나 주목할 점은 18세기 서정적이고 낭만적인 유럽풍의 무대와 클래식과 모던의 경계를 살린 세련된 조명, 그리고 원작의 틀을 유지한 클래식 발레 안무이다.

공연은 2022년 11월 4일 19:30, 15일(토) 15:00에 공주문예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리며, R석 20,000원, S석 10,000원으로 러닝타임은 120분(인터미션 포함) 예정이다. 공주문예회관 누리집과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문의는 공주문예회관으로 하면 된다. 만 5세 이상 입장가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제30회 장동면민의 날 행사 성료... 700~800 여명 참석 '화합'
  • 대전교육청, 2년만에 개최되는 ‘어린이 놀이 한마당’
  • 이응우 시장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막바지 현장 점검
  •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남성 의원 성추행 논란...‘민주당’ 수습책에 고심
  • 세종테크노파크 간부의 일탈…부하직원에 인사 공모 프리젠테이션 자료 작성 요구 논란
  •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대표적인 투인 ‘종장판주(縱長板冑)’ 메인 무대 재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