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대청호 새 둥지 설치로 자연친화적 걷기 환경 조성
상태바
대전 동구, 대청호 새 둥지 설치로 자연친화적 걷기 환경 조성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9.17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청호 일원 자연친화적 새 둥지 설치로 ‘걷고 싶은 대청호반길’ 조성 앞장
박희조 동구청이 17일 지역주민,대전환운동연합 등 다양한 분야의 참석자들과 함께 대청호반길 일원에서 새 둥지를 설치하고 있다. (사진=동구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박희조 동구청장은 17일 자연친화적인 대청호 걷기 환경 조성을 통한 시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대청호반길 슬픈 연가 촬영지 일원에 새 둥지를 설치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희조 구청장을 비롯한 지역주민, 대전환경운동연합, 한국전력공사, 한국수자원공사, 대청호 사진작가 모임 등 다양한 분야의 참석자들이 함께해 힘을 보탰다.

‘환경이 바뀌면 삶이 바뀐다’라는 주제로 추진된 이날 행사는 대청호에 떠내려온 나무들을 활용, 지역 주민이 자연 친화적으로 직접 제작한 새 둥지를 소개하고 이를 나무에 설치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자연 친화적인 새 둥지가 대청호를 방문하는 주민들과 방문객들에게 건강과 즐거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자연과 함께하는 걷고 싶은 대청호길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는 지난 2018년부터‘대청호반길 주민원정대’를 운영하며 대청호반길 건강스토리를 완성하는 등 문화·예술, 역사 스토리를 발굴해왔으며, 2020년 대청호에 새 둥지를 처음 설치하며 자연의 소리로 치유하는 자연친화적 걷기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제30회 장동면민의 날 행사 성료... 700~800 여명 참석 '화합'
  • 대전교육청, 2년만에 개최되는 ‘어린이 놀이 한마당’
  • 이응우 시장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막바지 현장 점검
  •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남성 의원 성추행 논란...‘민주당’ 수습책에 고심
  • 세종테크노파크 간부의 일탈…부하직원에 인사 공모 프리젠테이션 자료 작성 요구 논란
  •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대표적인 투인 ‘종장판주(縱長板冑)’ 메인 무대 재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