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10월 말 인구 4만 4155명...지난 해 대비 1062명 인구 증가
상태바
계룡시, 10월 말 인구 4만 4155명...지난 해 대비 1062명 인구 증가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2.11.0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 아파트 입주 영향 두마면 증가율
계룡시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계룡=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최근 전국적으로 지방소멸 위기를 걱정할 정도로 인구감소가 두드러지고 있는 가운데 계룡시 인구가 꾸준히 증가추세에 있다.

시에 따르는 지난 10월 말 기준 세대수는 1만 7871세대, 인구수는 4만 4155명으로 지난 해 대비 1062명의 인구증가를 기록하고 있다고 밝혔다.

성별로는 남성이 2만 2018명, 여성이 2만 2137명으로 각각 549명과 513명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두마면의 인구증가율이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나 이는 대실지구 개발에 따른 신축 아파트 입주 영향 및 교육환경 개선 등에 따른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시에서는 그동안 ▴전입세대지원금 ▴태극기 지원 ▴다자녀입학 축하금 ▴미혼 남·여 결혼지원금 ▴제대군인 정착지원금 ▴귀농인 정착지원금 등의 인구증가 시책추진이 인구 유입에 큰 몫을 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응우 시장은 “계룡시는 전국에서 가장 젊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안전한 도시로 명성을 이어가고 있는 살기 좋은 도시로, 인구 7만 자족도시 완성을 목표로 다양한 인구증가 시책을 펼쳐 ‘행복이 넘치는 Yes 계룡’ 건설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계룡시는 지난 8월 행정안전부와 한국지방재정공제회에서 인구감소지역 89곳, 관심지역 19곳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10년간 매년 1조원씩 배분할 계획인 지방소멸대응기금 지원대상 제외지역으로, 충남의 경우 15개 시·군 가운데 논산시, 공주시 등 9곳이 인구감소 지역으로 지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제2대 한상용 회장 취임식 개최
  • 【포토】 논산시 농식품 세계를 향한 해외박람회 개최
  • 계룡시 홍보대사 위촉식...배우 이승수, 세계적인 군엑스포 홍보대사로 최선 다 할 것
  • 조수연 예비후보 국민의힘 서구갑 선거사무소 개소식
  • '동구민들의 염원인' 인동 국민체육센터 준공 계속연기...보편타당성 없다
  • 대전교육청, 2024학년도 대전시 공립 초등(유·특)교사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