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숙 세종시의원, 쌀소비 증진 위해 교육청 협력 요구
상태바
김효숙 세종시의원, 쌀소비 증진 위해 교육청 협력 요구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11.30 2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교육청 행사 답례품을 우리 지역 쌀로!”
지역 농가 어려움 공감 및 지역사회 기여…일석이조 효과 기대
김효숙 의원 (사진=세종시의회)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2022년도 세종시교육청 사업비 중 행사 답례 비용이 4700만원인 가운데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행사 답례 선물로 지역 쌀을 활용하라는 요구가 나왔다.

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원회 김효숙 위원(더불어민주당, 나성동)은 30일 2023년도 세종시교육비특별회계 세입‧세출예산 심의 과정에서 쌀 소비 부진과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행사 답례품 또는 판촉물을 구입할 때 쌀이나 쌀 가공품을 활용하라고 제안했다.

김효숙 교육안전위원회 위원은 “올해 세종시교육청에서 사용한 행사 답례 비용이 약 4700만원이고, 내년도는 약 1200만원으로 예정됐는데 비용지출 상황에 따라 내년도 답례 비용은 늘어날 수 있다”며 “답례 품목을 보면 대부분이 우산이나 머그컵, 수건, 과자 등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김 위원은 “교육청이 행사 성격과 맞지 않는 판촉물을 대신해 지역 농가의 쌀로 대체한다면 쌀 소비 증진과 지역사회 기여라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 농가의 협력도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김효숙 위원은 “답례품의 금액대가 정해져 있고 휴대도 용이해야 하기 때문에 500g 또는 1kg 쌀로 소포장을 하고 손잡이 제작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행사 답례용 쌀 포장지에 세종시교육청의 로고와 문구도 같이 기입된다면 세종시교육청 홍보도 되고 ‘상생’이라는 큰 의미를 담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위원은 “모든 행사 답례품으로 지역 쌀을 활용하는 것은 어려울 수 있으나 가능한 범위 내에서 시작한다면 전국에서도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다”며 “교육청뿐 아니라 세종시청 등 지자체가 적극적인 자세로 쌀 소비 촉진에 동참해야 할 것”이라고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두마면 익명의 독지자...18년째 연말연시 훈훈한 온정
  • 계룡시, 계룡문화원 설립 위해... 추진윈원회 활동 움직임
  • “정남진 장흥은 대한민국 ‘통일 시작의 땅’입니다”
  • 계룡시의회, 2023년 첫 임시회 개최
  • 약물 상호작용 예측 미국FDA 수식 ‘부정확’ 원인규명
  • 장흥군, 수문 블루투어 오토캠핑장 개장 ‘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