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2023년도 국비 증액 막바지 총력
상태바
세종시, 2023년도 국비 증액 막바지 총력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12.0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 경제부총리·예결위 간사 등 만나 국비 확보 건의
종합체육시설·국회세종의사당 등 정상추진 필요 강조
최민호 세종시장이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함께 (사진=세종시청)
최민호 세종시장이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함께  2023년도 국비 증액을 위해 막바지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사진=세종시청)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내년도 예산안 법정 처리기한이 임박하면서 세종시(시장 최민호)가 2023년도 국비 증액을 위해 막바지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민호 세종시장은 1일 국회에서 국회의원, 정부 관계자 등을 만나 예산안 심사와 관련해 주요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증액의 필요성을 건의했다.

성일종 국힘정책위의장과 함께 (사진=세종시청)
성일종 국힘정책위의장과 함께 최민호 시장  (사진=세종시청)

최 시장의 이번 국회 방문은 취임 후 세 번째로, 내년도 예산안 심사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상황에서 주요 사업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동시에 국비 반영을 건의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최 시장은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성일종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인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 및 박정 민주당 의원을 연이어 만나 세종시가 건의한 사업이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설명을 아끼지 않았다.

박정 의원 예결소위위원과 함께 (사진=세종시청)
박정 의원 예결소위위원과 함께 최민호 시장 (사진=세종시청)

특히, 최 시장은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폐막식을 대평동종합체육시설에서 개최하는 만큼, 복잡한 공정과 설계, 향후 공사 기간 등을 감안해 내년도 하반기 중 반드시 설계 착수가 필요하며, 이를 위해 초도 설계비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대통령 제2집무실과 국회 세종의사당이 당초 계획대로 원활히 건립될 수 있도록 보상비와 설계비 지원 등을 함께 건의했다.

장동혁 예결위원 (사진=세종시청)
장동혁 예결위원과 최민호 시장 (사진=세종시청)

최 시장은 “내년도 예산 심사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이 시기에 세종시 발전을 위한 주요 지역사업이 빠짐없이 반영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마지막 순간까지 조금이라도 더 국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두마면 익명의 독지자...18년째 연말연시 훈훈한 온정
  • 계룡시, 계룡문화원 설립 위해... 추진윈원회 활동 움직임
  • “정남진 장흥은 대한민국 ‘통일 시작의 땅’입니다”
  • 계룡시의회, 2023년 첫 임시회 개최
  • 약물 상호작용 예측 미국FDA 수식 ‘부정확’ 원인규명
  • 장흥군, 수문 블루투어 오토캠핑장 개장 ‘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