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상태바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4.0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장우 대전시장이 1일 기자실을 방문해 차간담회에서 윤석열 대통령께서 대전교도소 이전과 호남고속도로 지하화 사업 추진에 대해 또 다시 약속을 받아냈다고 추진 설명에 대해 말하고 있다.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스인뉴스]  윤석열 대통령께서 대전교도소 이전과 호남고속도로 지하화를 재차 약속했다.

1일 오후 기자실을 찾은 이장우 대전시장은 KTX개통 2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한 윤석열 대령에게 대전교도소 이전과 호남고속도로 지하화 사업 추진에 대해 또 다시 약속을 받아냈다고 밝혔다.

이장우 시장은 호남고속도로 지하와 사업에 4차로 지하화의 경우 km당 1200억원 든다.6차선으로 할 경우 1500억원 추정해보며 호남고속도로 18.6kms니까 2조 7,900억 정도 들 것으로 본다고 했다.

그러면서 호남고속도론 지하화를 하고 위에 도로를 대전시 도로로 편입 시킬 경우 이 시장은 “대전시 도로 옆에 있는 땅들에다 건물도 지울 수 있고, 아주 굉장한 큰 효과를 볼 수 있다”고 구상안을 계획 중임을 설명했다.

끝으로 이장우 시장은 “대통령께서 오늘 확실하게 답을 주셨으니 이번 선거가 끝나면 법무부 장관을 만서 대통령께서 말씀하신 얘기를 전달하고 빠르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한 의지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