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호 20번 내일로미래로 “충청권 지도자 안희정, 권선택 사면복권 하라” 외침
상태바
기호 20번 내일로미래로 “충청권 지도자 안희정, 권선택 사면복권 하라” 외침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4.04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왜? 충청권 지도자 안희정과 권선택만 사면복권 안해줍니까"
박성우 대표 "청치가 바로서야 경제가 살고, 사회·문화도 산다"
박석우 상임대표는 4일 논산시 로타리에서 구호를 외치며
기호20번 내일로미래로(박석우 상임대표0는 4일 논산시 로타리에서 구호를 외치며"충청인이 이제야 비로소 본연의 역할을 할 시기가 왔다. 나라를 구하기 위해 충정인이 나서야 한다"며" 정치가 바로서여 경제가 살아나고 사회.문화도 바로 선다"며 기호20번 내일로미래로 지지를 호소하고 나섰다. 어(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스인뉴스] [D6] 4.10일 총선을 앞두고 3일 청주시에서 기호 20번 내일로미래당이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권선택 전 대전시장의 사면복권을 외쳤다.

내일로미래로 당 캠프(사진=당캠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비오는 날 청주에서 내일로미래로 당 캠프가 뜨거운 열기로 안희장과 권선택을 사면복권하라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당캠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내일로미래로는 충청권 중심인 대전시의회 로비에서 지난달 26일 8명의 후보자들이 ‘4.10일 총선 승리를 향한 정책발표’를 통해“안희정과 권선택을 사면복권하라”고 요구하고 나섰다.

내일로미래로(구,충청의 미래당)는 “앞으로 두분의 사면 복권을 위한 모든 수단과 방법을 총동원 할 것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달 26일 대전시의회 로비에서 내일로미래로 7명의 후보가 안희정과 권선택을 사면복권하라고 외치고 있다.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러면서“내일로미래는 반복과 증오의 정치를 종식하고 용서와 화해의 통큰 정치를 할 수 있는 정당”이라며“지금은 중원에 위치한 충청인이 하나되어 절대절명의 위기를 빠진 대한민국을 구하는 나라를 중요한 시점에 있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총선을 철늦은 진영논리와 이념논쟁으로 나라를 두 동강 내는 저 큰 양당의 적대적공생관계를 막아내는 크나큰 역사적 사명을 띄고 있다”며 거대 양당 전횡과 횡포는 의회 정치의 존립 자체를 위협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