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임신사전건강검진 및 냉동난자 보조생식술 지원
상태바
대전 중구, 임신사전건강검진 및 냉동난자 보조생식술 지원
  • 정예원 기자
  • 승인 2024.04.03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임신과 출산을 위해 이번 달부터 시행
중구보건소 (사진=중구청)

[뉴스인뉴스] 대전 중구(구청장 권한대행 김영빈)는 이번 달부터 임신을 준비 중인 부부를 대상으로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과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은 임신을 희망하는 예비부부(사실혼, 예비부부 포함)를 대상으로 여성은 난소기능검사(AMH)와 부인과 초음파(난소, 자궁 등) 검사비를 최대 13만원 까지 지원하며, 남성은 정액 검사(정자정밀형태검사)비를 최대 5만원 한도내에서 지원한다.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은 냉동난자를 사용하여 임신·출산을 시도하는 부부를 대상으로 부부당 최대 2회, 1회당 최대 100만 원의 보조생식술 비용의 일부를 지원한다.

중구보건소는 이외에도 임산부 대상 온라인 교육, 난임부부 및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 엽산·철분제 지원 등 저출생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 출산 친화적 분위기 조성을 위해 중구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하여 임산부선물꾸러미와 애착인형키트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연중 진행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중구 보건소 홈페이지 또는 보건소 임산부실(042-288-8084, 8093)로 문의하면 된다.

이경숙 중구 보건소장은 “저출생 시대에 소중한 생명과 임산부의 건강한 출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과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