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정남진 장흥문학관광기행 특구 재지정
상태바
장흥군 정남진 장흥문학관광기행 특구 재지정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1.08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관산문학관 전경 (사진=장흥군청)
천관산문학관 전경 (사진=장흥군청)

【전남 장흥=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정은장흥군은 최근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정남진 장흥문학관광기행 특구’ 재지정을 받았다.

장흥군은 2008년 ‘전국 최초 문학기행특구’로 지정되어 2011년에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했다. 2020년 지정 기간이 만료되었으나 문학관광기행 특구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특구의 위상 정립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구 기간 연장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해동사 전경 (사진=장흥군청)
해동사 전경 (사진=장흥군청)

이에 주민설명회, 중앙부처(중소벤처기업부) 협의 방문, 현장 확인 등 다각적인 노력 끝에 2023년까지 597,571㎡에 365.02억 원으로 연장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군은 국문학사상 가사문학의 발원지로 이청준, 송기숙, 한승원 등 걸출한 현대문학 작가들을 배출했고 국내 유일 안중근 의사의 위패와 영정을 모신 사당인 해동사, 이순신 장군이 활약한 명량해전의 시발점인 회령진성, 정경달 장군을 기리는 반계사 등 유서 깊고 방대한 문학유산을 보유하고 있다.

천관산문학공원 (사진=장흥군청)
천관산문학공원 (사진=장흥군청)

또한 장흥군은 기반 정비사업, 문화특구프로그램 운영, 문화특화협력 네트워크, 한국문학특구 포럼 등 특구 사업의 목적에 부합되도록 4개 분야 12개 특구 사업을 단계별로 추진해 왔다.

이번 기간 연장 승인으로 제와장 공방개선사업, 방촌 실감콘텐츠사업 등 4개의 신규 사업을 추가해 장흥군의 문화관광 사업에 대한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지역 주민의 소득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반계사 전경 (사진=장흥군청)

 

반계사 (사진=장흥군청)

정종순 장흥군수는 “정남진 장흥문학관광기행 특구 지정이 연장됨에 따라 장흥군의 문학관광산업이 크게 발전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며 “천관산 문학공원, 천관문학관, 이청준 문학제, 문학특구포럼 등 다양한 문학자원이 장흥군민뿐 아니라 전 국민 곁에 형상화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시, 코로나19 동거 가족 추가 2명 발생…해당 마을 전수검사
  • 공주시, 학생·부모 일가족 3명 확진자 발생
  • 【속보】 16일 유성구, 진잠도서관 지하 가스 누출 사고
  • 공주시, 연이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3명 발생
  • 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 장흥 로하스마을 “도란도란 마을 학교 생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