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해동사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 주년 추모
상태바
장흥군, 해동사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 주년 추모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3.27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군, “대한민국 영웅 ‘안중근’을 기억하다”
장흥군에서 대구에 코로나19 극복 기원하는 동백나무 7그루 전달
안중근 의사 사진 (사진=캡쳐)

【전남=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장흥군은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을 기념하는 추모제가 지난 26일 장흥군 해동사에서 가졌다.

 지난 26일 안중근의사  66번째 추모제를 해동사에서 드리고 있다.(사진=장흥군청)

2020년 안중근의사 순국 110주년 인 동시에, 장흥 해동사에서 안중근 의사의 업적을 추모한 지 66년째를 맞이했다.

1909년 10월 26일 오전 9시 중국 하얼빈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안중근 의사는 이듬해 3월 26일 뤼순 감옥에서 순국했다.

장흥 유림 안홍천(죽산 안 씨) 선생은 순흥 안 씨인 안중근의사의 후손이 없어 제사를 지내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워하며 죽산 안 씨 문중과 지역 유지들의 뜻을 모아 1955년 해동사를 건립했다.

그 후로 66년째 추모제향을 지내고 있는 해동사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안중근 의사 영정과 위패를 봉안한 사당으로 남아 있다.

장흥군은 2020년을 ‘정남진 장흥 해동사 방문의 해’로 선포했다.대한민국에서 유일하게 안중근 의사의 위패와 영정을 봉안하고 있는 해동사의 역사적 가치를 알리고, ‘의향 장흥’ 면모를 홍보하기로 했다.

올해 총 사업비 70억원을 투입해 해동사 인근에 ‘안중근 의사 역사·문화체험공간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추모행사는 대폭 축소됐지만, 영호남을 잇는 뜻깊은 행사도 함께 진행되어 눈길을 끌었다.

안중근 의사는‘응칠(應七)’이란 “아명은 북두칠성의 기운에 응하여 태여났다”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격는 대구 시민을 위해, 2군 사령부에 있는 장성급 인사 7명과 ‘7’숫자와 연관하여 장흥군의 군목인 동백나무 7그루를 장흥군 군민들의 응원 메시지와 함께 보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올해 많은 사람들이 장흥 해동사에서 다시 살아 숨 쉬는 안중근 의사의 정신과 마주하길 기대한다”며, “우리가 일제 강점기의 역경을 딛고 해방의 봄을 맞았듯이, 코로나19의 위기도 빠른 시일 내에 이겨낼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충남대 윤순길 교수팀, ‘Nano Energy’ 논문 게재
  • 대전시, 제21대 국회의원 당선 오찬기도 축하 예배
  • 맛,영양 최강 궁합, ‘장흥한우삼합 떡갈비’ 탄생
  • 설동호 대전교육감, 등교수업 앞서 충남여자고 현장 점검
  • 백준상 정남진산업고(3학년)...어려움속에서 '지성·인성·효' 갖춘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
  • 세종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 실증사업 시동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