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상태바
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7.07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 코로나19확진 백화점세이 8일까지 휴점키로(종합)
대전 세이백화점 사진 캡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시는 오늘 낮 시간 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진번호는 142번. 봉명동에 거주, 본가는 경기도 가평. 대전 건설회사 현장 소장으로 재직. 지난 3일에 증상이 발현되어 지난 6일 검사 체취하여 7일 확진 판정됐다.

대전 방문판매업 집단감염 전파(유입)경로 

진술에 의하면 현장 소장은 현장 근로자 대면하지 않고, 현장 사무소 안에 있는 직원 2명만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직원 2명의 이동 동선을 파악해 접촉자들을 확인할 계획이다

이강혁 안전국장  7일 긴급 브리핑

143번 확진자는 140번 확진자와 동거하는 밀접 접촉자인 아들이다.

143번 확진자는 중구 문화동 세이백화점 4층 신사복 매니저로 근무하다 오늘 확진판정을 받았다.

백화점세이는 이날 방문 고객과 내부 직원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 소독을 하고, 선제 조치로 자체 8일까지 휴점을 연장하기로 했다.

144번 확진자(50대 남)는 중구 문화동이며, 지난 2일 기침, 가래 증상 발현 중 7일 검사 결과  오늘 저녁시간  확진 판정받았다.

감염경로 등은 역학조사 중이며, 동선은 차후 발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대전시, 광역알뜰교통카드 대중교통요금 최대 50%까지 할인
  • 박병석 국회의장, 집중호우 피해현장 방문
  • 대전경찰청, 불법 주ㆍ정차 차량 집중단속 들어간다.
  • 시내버스 213번 노선, 5일부터 신설운행
  • 대전창업허브 개관식...허 시장 첫 번째 스타트업 메카 약속 이행
  • 대덕구청 여자화장실서 ‘불법촬영카메라 범인’은 현직 男 공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