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청년 나눔냉장고 ‘동구食도락’ 본격 운영
상태바
대전 동구, 청년 나눔냉장고 ‘동구食도락’ 본격 운영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2.05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에 주소를 둔 만 19세~만 34세 청년 1인 가구 대상, 주 2회 나눔 음식 제공
동구청 동구食도락 개소식 제막식을 개최하고 기념사진을 남기고 있다. (사진=동구청)

대전 동구는 지난 2일 청년공간 동구동락에서 청년 나눔냉장고 ‘동구食도락’ 사업 후원 협약 및 제막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청년 먹거리 지원에 공감해 자발적으로 참여한 신도꼼지락시장, 하나식자재마트(용운본점), 오웬푸드 셰프애찬, 대전도시락김밥, 대도수산, 본미가, 엘트리 등 지역 업체들이 함께했다.

동구식도락 개막식 모습 (사진=동구청)

[뉴스인뉴스] ‘동구食도락’사업은 동구 청년네트워크(동청넷)에서 제안한 사업으로, 최근 급등한 물가로 끼니 해결이 어려운 청년 1인 가구에 나눔 음식을 제공해 청년 가구의 식비 부담을 완화하고 청년의 건강한 식생활 정착을 위한 청년 지원 정책이다.

이용 방법은 동구食도락 구글 신청양식에 사전 접수를 한 뒤 대상자로 선정되면 동구동락에 방문해 원하는 음식을 수령 하면 되며, 이용 시간은 매주 화요일‧금요일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오후 6시부터 7시까지이다.

이상순 동구동락 대표는 “동구食도락을 통해 청년과 지역사회가 서로 나누고 베풀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동구는 관내에 5개 대학이 있어 청년 1인 가구 비율이 대전시 자치구 중 가장 높아 많은 청년 지원 정책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작년에 선제적으로 추진한 ‘천원의 아침밥’ 사업이 대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만큼, 이번 동구食도락의 성공적 운영과 확대를 통해 청년 먹거리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제2대 한상용 회장 취임식 개최
  • 【포토】 논산시 농식품 세계를 향한 해외박람회 개최
  • 계룡시 홍보대사 위촉식...배우 이승수, 세계적인 군엑스포 홍보대사로 최선 다 할 것
  • 조수연 예비후보 국민의힘 서구갑 선거사무소 개소식
  • '동구민들의 염원인' 인동 국민체육센터 준공 계속연기...보편타당성 없다
  • 대전교육청, 2024학년도 대전시 공립 초등(유·특)교사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