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케이-바이오랩허브 유치전 총력
상태바
허태정 시장 케이-바이오랩허브 유치전 총력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6.0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7기 3년 성과 종합, 시민과 공유의 장 마련해야
온라인 주재를 발표하고 있는 허태정 대전시장 (사진=대전시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은 현재 가장 중요사업으로 꼽히는 케이-바이오랩허브 공모사업에 반드시 선정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일 오전 영상회의로 열린 6월 확대간부회의에서 민선7기 3년차를 맞아 지금까지 추진사업 성과를 종합 정리하고, 진행 중인 상황을 구체적으로 시민과 공유할 것을 주문했다.

허 시장은 “지난 3년 동안 거둔 실질적 성과를 정리하고 남은 기간 무엇을 할지 계획을 시민들께 보고할 시점”이라며 “각 사업별 결과를 연결시켜 종합적 성과를 알리고, 진행 중인 사업도 언제, 어떻게 구체화하겠다는 계획을 알려 행정 신뢰도를 높이라”고 밝혔다.

이어 최근 도시철도 2호선 노선을 대전역 경유로 변경한 것과 관련, 확정안이 조속히 진행되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허 대전시장은 “2호선이 대전의 성장동력 기반인 대전역을 경유토록 변경한 것은 미래를 위한 결정”이라며 “추후 지선망 확충 때 변화되는 도시환경 속에서 예측되는 소외된 대중교통 소요지역이 빠지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최근 사회이슈로 떠오른 젠더갈등에 대해 언급하고 조직 내 성인지감수성이 올바르게 정립되도록 특별한 관리를 지시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젠더갈등을 단순히 세대간, 성별간 문제로 치부하지 말고 섬세하게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며 “젠더문제에 대응해 구성원이 서로를 이해하고 화합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허 시장은 “이 사업은 우리시가 제안했음에도 미래 유망성 때문에 12곳이 신청해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다”며 “나를 비롯해 모든 직원이 총력을 다하고, 시민사회와 지역정치권, 언론이 모두 나서 반드시 유치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정섭, “송선‧동현 신도시...신성장 거점 만든다”
  • 부용가교 공사 완료…17일 통행 재개
  • 【논평】국민의힘 대전시당 “치부가 두려운가 허둥대는 대덕구”
  • 카메라타무지카합창단 제4회 정기연주회 로시니 ’작은 장엄미사‘
  • 공주시, 송선·동현 신도시 개발...이주 대책 보상 마련
  • 대권후보 전 총리 상대...코로나19 공직감사청구 민사소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