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문체부 승인
상태바
충청권,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문체부 승인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대회 개최역량·의지 인정 받아…유치 신청서 제출 권한 확보
오는 9월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유치의향서 제출 계획
세종시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충청권 4개 광역자치단체가 정부로부터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공동 유치 승인을 획득하며, 대회 유치에 탄력을 받고 있다.

세종시를 비롯한 대전시·충남도·충북도는 20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부 국제경기대회 유치심사위원회에서 ‘2027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 승인을 받았다.

이번 문화체육관광부 대회 유치 승인으로 충청권은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 신청서를 제출할 권한을 부여받게 된다.

충청권은 지난 6월 3일 대한체육회의 국내 유치신청도시 선정 후 대회개최계획서, 지방의회 의결서, 사전타당성조사 결과, 대한체육회 승인결과 등 관련 서류를 문화체육관광부에 제출했다.

이어 문화체육관광부는 자체 국제행사심사위원회에서 사전심의·조정 등 국제행사 타당성 심의를 거쳐 ‘국제경기대회 유치심사위원회’ 심의·의결 후 대회 유치 승인을 확정했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전정애 충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이 발표자로 나서 충청권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비전과 대회유산·지속가능성 등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지향점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충청권은 세계 최초로 4개 지방자치단체가 이번 대회를 공동 개최해 저비용·고효율 대회 운영으로 세계적인 모범사례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충청권은 대회 유치 시 신축시설 최소화로 기존 경기장을 최대한 활용해 국가·지방의 재정부담을 줄이고, 교통·통신·숙박 등 대회 인프라와 교육·문화·관광 등 연계 프로그램 운영에 내실을 다질 방침이다.

충청권은 앞으로 유치 신청도시로서 국비 지원을 받기 위해 기획재정부 심의·승인 절차를 진행하게 되며 오는 9월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유치의향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충청권 4개 시도지사는 이번 유치승인을 기점으로 충청권에서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가 개최될 수 있도록 충청민을 비롯한 온 국민의 성원과 중앙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촉구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유치 승인은 충청권의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개최역량과 의지를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충청권 4개 지자체가 합심해 유치 확정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