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빵”터진 대전빵축제, 원도심 하늘을 밝힌 “빵”
상태바
“빵”터진 대전빵축제, 원도심 하늘을 밝힌 “빵”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5.24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10만 명 넘게 참여, 대전빵축제“빵모았堂”성료
 대전관광공사(사장 고경곤)가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56개 참여업체와 함께 개최한 제2회 대전빵축제‘빵모았당’행사가 이틀간 10만 명 넘는 방문객을 기록하며 전국적인 성원과 함께 막을 내렸다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관광공사(사장 고경곤)가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56개 참여업체와 함께 개최한 제2회 대전빵축제‘빵모았당’행사가 이틀간 10만 명 넘는 방문객을 기록하며 전국적인 성원과 함께 막을 내렸다.

이번 빵축제는 대전근현대사전시관(옛 충남도청사)에서 개최했다. 방문객의 규모는 지난해에 비해 약 7배이며, 외지인의 비율도 35%에 달해 대전빵축제의 전국적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빵집도 지난 1회의 약 2배의 54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타지의 업체들도 참여했다.

행사 양일간 많은 방문객이 행사장 주변 상권도 방문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되어온 원도심에 활기를 한껏 불어넣었다.

MZ세대들의 참여도 도드라졌다. MZ세대는 행사 전부터 SNS로 지인을 초청할 뿐만 아니라, 현장의 SNS 행사에 참여는 물론, 자신의 SNS로 행사를 공유하고, 현장의 각종 이벤트와 공연을 늦은 밤까지 진행했다.

고경곤 사장은 “대전에 진심인 대전관광공사는 2022 빵축제의 성공을 통해 시민의 행복에 기여함을 자랑으로 삼겠다”며 “빵축제를 참여해주신 전국의 10만여 방문객분들, 출연진, 경비와 스태프 모두 감사드리며, 행사를 적극 지원해주신 대전시에 특별한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최고의 빵축제가 탄생하게 해준 대전의 제과업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는 타지역 빵집들의 참여도 늘려 전국의 빵집이 참여하는 체험 콘텐츠로 성장시키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우리는 하나다! '이응우 후보' 지지선언 나성후, 우용하, 윤차원, 임강수
  • 이응우 당선인, 계룡시장직 현판식 및 인수위원회…새로운 계룡시대 출발
  • 낙선·불출마 대전시의원들 임기 막바지 '혈세 낭비' 논란
  • 이응우 후보, 계룡시장 1선 ‘성공’
  • 계룡시,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계룡육사동문회장 김동식 예비역 대령...이응우 캠프 자문역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