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 의장, ‘논산시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 수거·처리 지원 등에 관한 조례’ 제정
상태바
서원 의장, ‘논산시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 수거·처리 지원 등에 관한 조례’ 제정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3.09.13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치된 차광막·부직포 등 영농폐기물로부터 쾌적한 농촌환경 마련
논산시의회 서원 의장이 지난달 제247회 논산시의회 임시회에서 대표발의한 논산시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 수거 처리 지원 등에 조례를 발의했다. (사진=논산시의회)

[뉴스인뉴스] 논산시의회 서원 의장이 지난달 제247회 논산시의회 임시회에서 대표발의한 ‘논산시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 수거·처리 지원 등에 관한 조례’가 지난 11일 제정됐다.

서원 의장은 “그동안 농업현장에서 발생한 폐비닐과 사용 후 남은 농약 빈병 등의 처리에 대한 제도적 마련이 안되어 지속적인 문제제기가 있었다.

이를 해결하고자 본 조례를 발의하게 되었다”며 제안이유를 밝혔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으로 ▲매년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 수거 및 처리 지원계획 수립 ▲영농폐기물 발생량 및 수거처리 현황 조사 ▲집하 및 재활용 시설 설치에 필요한 행정적·재정적 지원 ▲영농폐기물 수거 등에 대한 수거보상비 지원 ▲영농폐기물 수거 등 공적이 있는 사람에 대한 포상규정 마련 등을 포함하고 있다.

서원 의장은 “이번 조례제정으로 영농폐기물 및 폐농약에 대한 수거 체계가 마련되어 영농폐기물 수거율을 높이고 이를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농촌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무엇보다 농업인분들께서도 폐비닐 및 폐농약 용기 등에 이물질을 최대한 제거해 배출함으로써 적극적으로 함께 나서 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공무원 공영개발 자금 100억원 파생상품에 투자한 사실... 뒤늦게 내부 감사 통해 적발
  • 시민연대 6개단체, ' 음란·선정적 퀴어 활동 개최 '반대'
  • 계룡군문화축제인 지상군페스티벌ㆍKADEX와 2024년 10월 동시에 열려
  • 세종 oo유치원들이 탑승한 차량에서 화재 발생...조기 발견 후 큰 피해 막아
  • 세종시 종합체육시설, 기재부 타당성재조사 통과...’2027 하계U대회 맞춰 건립
  • 부총리 겸 이주호 교육부장관 대전 방문, 설동호 교육감 만나...상호 존중하는 문화 조성 위한 의견 나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