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청주2구간 연결도로 임시개통
상태바
오송-청주2구간 연결도로 임시개통
  • 정예원 기자
  • 승인 2023.09.15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에서 청주방향 미호천교 본선 1.1km, 9월 18일(월)부터 이용 가능
행복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뉴스인뉴스] 행복건설청은 올해 준공 예정인 오송-청주(2구간) 연결도로 일부 구간을 임시 개통하여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임시개통하는 구간은 국도 36호선 오송에서 청주방향으로 미호천교를 통과하는 2개차로 1.1km이며, 9월 18일 14시부터 이용할 수 있다.

오송-청주(2구간) 연결도로는 오송역과 경부고속도로 청주IC 등을 연결하는 국도 36호선의 확장개량 공사로 행복도시와 청주, 국제과학비지니스벨트(오송,오창)간 접근성을 강화하고 도로의 서비스수준을 제고하기 위해 ‘18년 2월 착공하였으며, 오는 11월 말에 준공 예정이다.

행복청은 이번 임시개통을 위해 교량구조물의 안전점검과 더불어 신호체계, 방호벽, 발광형 표지 등을 경찰서, 구청과 협의하여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하고 차량 주행의 편의성, 안전성을 확보했다.

앞으로, 10월에는 오송-청주 양방향으로 4차로로, 11월에는 준공과 동시에 6차로를 완전 개통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행복청 관계자는 “이번 임시개통이 그 간 도로 확장공사로 겪었던 교통혼잡을 일부 해소하고,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도로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교진 세종교육감, “무너진 교육공동체 회복이 중요하다”
  • 인앤인연구소, 외국인 문화재청 지역문화유산 교육현장 찾아
  • 맥키스컴퍼니, ‘계룡軍문화축제’ 홍보 전도사로 나서
  • 세종시의회 제84회 임시회 폐회…115건 안건 처리
  • 충청권 초광역 협력으로 지방시대 선도한다
  • '대전 0시 축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축제로 키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