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태양광기업 공동활용 연구센터 준공
상태바
대전시, 태양광기업 공동활용 연구센터 준공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3.27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기업 제품 양산 전 검증 지원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시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스인뉴스] 대전시는 국내 태양광 사업 기업의 기술 확보 지원을 위한 '태양광 기업 공동 활용 연구센터'를 준공했다고 27일 밝혔다.

공동활용연구센터는 유성구 둔곡지구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내 부지 9천840㎡에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로 지어졌다.

대전시는 지난 2020년부터 산업통상자원부 등과 함께 총사업비 492억원을 투입했다.

센터 내에는 국내 유일의 100MW(메가와트)급 태양광 셀·모듈 시험 및 인증 설비를 갖췄다.

이 같은 장비를 통해 국내 태양광 기업이 연구·개발한 제품의 제조 공정 및 성능을 양산 전 단계에서 검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태양광 기업 제품의 고효율화, 응용성 확대 및 상용화 촉진 등을 돕는다.

대전시 관계자는 "연구센터는 차세대 태양광 제품의 연구 개발을 주도하고 관련 사업 인재 양성 기능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