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세종시장, 2억6천여만원 감소 19억951만원 신고
상태바
최민호 세종시장, 2억6천여만원 감소 19억951만원 신고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3.28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순열 시의장 5억4천만원 신고
김효숙 의원 최고 재력가로 25억8천534만원을 신고

[뉴스인뉴스] 시의원 중 최고 재력가는 김효숙 의원…시의원 평균 재산은 7억1천만원

최민호 세종시장은 지난해 이맘때보다 2억6천여만원 감소한 규모로 재산을 등록했다.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28일 관보를 통해 공개한 공직자 재산등록사항에 따르면 최 시장은 본인과 배우자 공동명의의 서울 마포구 아파트 1채와 본인 명의 세종시 연동면 주택, 자동차(그랜저), 본인 예금 등 19억951만원을 신고했다.

1년 전 21억7천748만원보다 2억6천797만원 감소한 것이다.

최 시장 재산이 줄어든 것은 보유 아파트의 공시지가와 자동차 기준가액이 하락한 데 따른 것이다.

김하균 행정부시장은 18억450만원, 이승원 경제부시장은 8억1천534만원을 각각 신고했다.

최교진 세종교육감은 1년 전 10억8천700만원에서 10억137만원으로 8천563만원 줄었다.

세종시의회 의원 20명 중에는 김효숙 의원이 최고 재력가로 나타났다.

김 의원은 배우자 명의 아파트 1채와 숙박시설 3채, 자동차(GV80), 예금 등 25억8천534만원을 신고했다.

반면 상병헌 의원은 시의원 중 가장 적은 2천109만원을 등록했다.

이순열 의장은 5억4천357만원을 신고했다.

시의원 평균 재산은 7억1천만원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