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청 간부 공무원, 집중호우 피해 일손 돕기 '구슬땀'
상태바
장흥군청 간부 공무원, 집중호우 피해 일손 돕기 '구슬땀'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15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군수와 간부공무원 성금 2천180만원 기탁
정종순 장흥군수와 간부 공무원 30여명이 수해 농가를 방문하여 복구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사진=장흥군청)

[전남장흥=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장흥군은 지난 8일과 9일 2일간 공직자 360여 명이 수해 복구와 대민 지원에 앞장섰다.

지난 12일에는 정종순 장흥군수와 간부 공무원들은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을 위해 성금 2천180만원을 장흥 종합사회복지관(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어 14일 정종순 장흥군수와 간부 공무원 30여 명은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장흥군 용산면 블루베리 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해당 농가는 6,400㎡ 규모의 하우스 2동이 집중호우로 피해지역 농가에 직원들이 하우스 내부의 부유물 제거와 함께 넘어진 블루베리 묘목을 세우는 작업을 도왔다.

농가 A씨는 “코로나19로 가뜩이나 어려운 영농 시기에 집중호우까지 겹쳐 걱정이 많은데 바쁜 업무 중에도 찾아와 도와준 것에 큰 위로와 도움을 받았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직원들은 피해 조사를 확인, 응급 복구에 힘쓰고 있는데 그것만 지켜볼 수가 없어 간부 공무원들과 현장으로 나왔다”며 “피해를 조속히 복구해 군민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제대로 된 피해 보상을 위한 국고를 확보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