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철 공주시장, 원도심 도시재생 주요 사업장 현장 방문
상태바
최원철 공주시장, 원도심 도시재생 주요 사업장 현장 방문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7.2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도심 큰샘지구 및 제민천 주변 사업장 10곳 방문
최원철 공주시장이 27일 주요사업장 현장 방문을 하고 있다. (사진=
최원철 공주시장이 27일 주요사업장 현장 방문해 추진상황 등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공주시청)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최원철 공주시장은 27일 원도심 도시재생 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봉황 큰샘지구 및 제민천 주변 주요 사업장을 방문해 추진상황 등을 점검했다.

최 시장은 이날 담당 국장 등과 함께 ▲제민천 활력거점 조성사업 ▲반죽동 역사공원 조성사업 ▲책공방 조성사업 ▲호서극장 시민플랫폼 조성사업 ▲산성상권 르네상스 사업 등 10개 사업 현장을 찾아 진행 상황을 살펴봤다.

제민천 활력거점 조성사업장은 국비 5억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19억 원을 투입해 공주하숙마을 내에 제민천 여행자 쉼터, 역사문화체험관, 공주문학사랑방 등 복합 문화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최 시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제민천변을 중심으로 한 원도심 일대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10월 준공에 맞춰 마무리 작업에 심혈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방문한 반죽동 역사공원 조성사업장은 2024년까지 40억 원을 투입해 반죽동 일원에 대통사 미니어처 및 출토유물 전시공간, 작은 공연장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올해 안으로 부지매입을 완료한 뒤 내년 실시설계 후 문화재청 승인을 거쳐 2024년 말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최 시장은 “제민천을 중심으로 다양한 원도심 활성화 사업이 추진 중이다.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동시에 인근 대전과 세종 등 300만에 달하는 ‘관계 인구’를 원도심에 끌어들이는 방안을 적극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의회 조광국 의원 5분 자유발언
  • 계룡시, 두계천 생태공원 물놀이장 개장 ‘무더위 싹~’
  • 전국 최대 장흥 물축제 30일 개막 “시원함이 쏟아진다”
  • 계룡시장, 육·해·공군 참모총장 예방 상생방안 모색
  • ‘제68회 백제문화제’ 10월 1일 개막…프로그램 확정
  • 【인사】세종시, 올 하반기 정기인사 3급 30일자 인사발령